냉

냉이란 여성의 생식기에서 나오는 분비물을 말하는데 주로 외음부에 있는 피지선, 땀, 바르톨린선에서 분비되는 점액, 자궁경부에서 소량 나오는 점액 등으로 구성 되어 있습니다. 냉은 생리 주기에 따라서 그 양, 정도 및 특성이 변하는데 배란기 즈음에는 코 같이 맑게 끈적거리는 형태로 마치 생리혈이 나오는 것처럼 속옷이 젖을 정도로 흐르기도 합니다. 정상적인 경우 이 같은 배란기를 제외하고는 밖으로 흘러 나오지는 않습니다. 이 분비물 양이 많아지거나 생식기 내부에 염증, 혹으로 인한 병적 변화가 생기면 질 밖으로 흘러 나오게 되는데, 이것을 냉증 또는 냉 대하증이라고 합니다

질염

질염은 질분비물, 냄새, 작열감, 소양감, 성교통, 배뇨통 등의 증상을 특징으로 하는 염증 상태로 산부인과 외래에서 접하는 가장 흔한 부인과 질환입니다. 이중 90% 이상이 세균성 질증, 외음부 및 질 칸디다증, 트리코모나스질염 등 입니다. 세균성 질증과 칸디다증은 성관계를 통해 전염되는 성병이 아니므로 파트너의 치료가 필요 없으나 트리코모나스는 성병으로 파트너의 치료가 필요합니다.

질염